본문 바로가기
밀리터리/군대

여군 강선영 준장 장군 진급

by 사용자 수달수달김수달 2017. 12. 28.

언론에서

강선영 준장, '특공·항공·작전' 아우르는 전투병과 첫 女장군(종합) 이라는 기사가 떴네요.

과연 여군 중에 첫 전투병과 출신 장군일까요?

그렇진 않습니다.

다만 임기제 장군 진급이 아닌 정상 진급인

첫 전투병과 여군 장군이라는게 맞다는군요.

기존에도 전투병과 출신 여군 장성은 있었습니다만 임기제 진급이었기 때문에

임기 만료 때까지 진급이 되지 않아서 전역을 했어야 했습니다.

반면에 강선영 대령은 계급정년이 없는 정상진급으로

보직 임기가 만료될 때 진급이 되지 않더라도 보직을 이동할 지언정 전역할 필요는 없습니다.

강선영 준장은 여군 35기 출신으로 1990년에 임관하여

여군최초 UH-1H 정조종사, 여군최초 특전사 여장교 강하 조장, 특전사 대대 최초 여팀장, 최초 여군 항공대대장 등

군 내의 여러 항목에서 여군 최초의 타이틀을 가진 우수한 여군입니다.

남군들도 밟기 힘들다는 특전사, 전투항공단, 합참, 육군수도포병여단 부여단장, 해외파병 등 진급의

엘리트코스를 밟아온 엘리트 중의 엘리트죠.

여군으로 임관해서 특전사를 거치면서 헬기 레펠 경험에서 회전익 항공분야의 매력을 느껴

1993년 육군 항공학교에 입교, 회전익 조종사 95기를 수석으로 수료했다고 합니다.

대한민국 육군 항공대의 주력 헬기인 UH-1H, CH-47, 500MD, UH-60 조종 자격증을

모두 보유하고 있을 정도로 우수 조종사입니다.

특히 육군은 항공병과에서 남자들도 장군진급이 힘든 특기임에도 진급한 것은

강선영 준장의 우수한 능력을 인정 받은 것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게다가 미모도 뛰어나시네요^^;

댓글0